미지수

x와 y를 

미지수로 설정하고

인생방정식을 푼다

정답을 얻어내기 위해

f(x) 를 구해야 한다

근호를 벗겨야만

뿌리를 캐낼수 잇다

시간의 방향을 

횡축으로 가로 눕히고

현실의 방향을

종축으로 바로 세웟다

운명의 백지에 그려진

인생이란 역함수

세월의 허공에 던져진

삶이란 포물선

순간과 순간

공간과 공간

세상이란 평면위에선

점들도 분명 

원의 그라프이다

그라프속 그라프

사건속 사건

점과 점을 연결한다

인연과 인연을 맺는다

곡선이 찍히는 날

극본이 력사에 박힌다

치역에는 전생이 없다

천국에도 치역이 없다

태여나는 그날부터 

죽는 그날까지

정의역 품안에서

삶의 모든 눈금들은 

모두 의미를 가진다

올리막길과 내리막길

거듭 반복되는 희노애락

처음된 자 나중되고

나중된 자 처음된다

청춘의 눈금에서 굴러떨어진

한방울 짜거운 이슬

불혹의 눈금에 와서

슬럼프는 보석마냥 빛난다

산을 넘어 산

령을 넘어 령

신이 내린 방정식

조물주의 디자인

그림처럼 펼쳐지는

운명의 파노라마 

인생의 협곡에서 

발걸음을 멈췃다

저 멀리 바라보이는

산마루의 릉선

이 글을 공유하기:

박문수(朴文寿)

고향의 봄이 그리운 타향살이 나그네

작가를 응원해주세요

좋아요 좋아요
3
좋아요
오~ 오~
0
오~
토닥토닥 토닥토닥
0
토닥토닥

댓글 남기기

글쓰기
작가님의 좋은 글을 기대합니다.
1. 아직 완성되지 않은 글의 초고는 "원고 보관함"에 저장하세요. 2. 원고가 다 완성되면 "발행하기"로 발행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