햄버거

동그스름한 빵으로

도시에 탑을 쌓아올린다

생채 한잎 

패티 한층

토마토와 치즈 

각각 한장

납작해진 영양가를 

두툼하게 부풀려

시멘트 반죽을 만들엇다

거푸집과 거푸집사이 

그 비좁은 공간을 뚫고

콘크리트 펌프카가

레미콘을 쏘아붓는다

빈틈없이 공헌을 햇던

청춘의 패기와 열정

공든 탑이 

얼음으로 굳어지려는 순간

과밀한 도시에서는 

고층빌딩이 일어난다

철근콘크리트로 쌓은

하늘 찌르는 마천루

그 거친 외벽을 감싼

반짝이는 강화유리 막장

빛나는 도시의 CBD

북적한 빌딩숲속을 맴도는

안테나를 장착한 로동개미

굶주린 창자가 

대뇌에 지령를 내렷다

다운받은 앱으로

맥도날드에 방문해야 한다

손가락은 다급한 임무를

스마트폰에 떨구엇다

도시락을 실어나르는 

두바퀴 달린 일개미

심부름을 가득 싣고

주문들은 아스팔트를 질주한다

뜨거웟던 열정이 

게으름으로 식어갈 무렵

고객들의 불만은

항의로 끓어번진다

그림속의 떡에 반햇던

배고픈 늙다리 청춘들

저렴한 패스트푸드엔

영양가가 그리 많지 않앗다

오피스의 창살에 갇혀

햄버거를 시켜먹어야 하는

화이트칼라의 허구푼 운명

바쁜 일정들과 

등가교환을 해야만 햇던

회사를 향한 굳은 맹세

맛잇는 메시지가 

생각보다 일찍 도착하자

화려해진 포장지를

한벌씩 벗긴다

두손을 모아

빵과 빵사이

여유없는 공간을

크게 한입 뜯어먹어본다

도시와 농촌사이

꿈과 현실사이 

아득하게 어그러진

괴리의 간극이

한발작씩 좁혀간다

이 글을 공유하기:

박문수(朴文寿)

고향의 봄이 그리운 타향살이 나그네

작가를 응원해주세요

좋아요 좋아요
2
좋아요
오~ 오~
0
오~
토닥토닥 토닥토닥
0
토닥토닥

댓글 남기기

글쓰기
작가님의 좋은 글을 기대합니다.
1. 아직 완성되지 않은 글의 초고는 "원고 보관함"에 저장하세요. 2. 원고가 다 완성되면 "발행하기"로 발행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