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出处)

몸속에서 내가 나왓을까
붓끝에서 시가 나왓을까

맘으로 배어서 낳앗을까
머리로 굴려서 뱉엇을까

력사책안 잰내비 한마리
일흔둘 변신 반복하고는

화학책속 단백질 덩어리
억만번 진화 거듭하고는

오늘도 눈비비고 일어나
시하나 억지로 토해내어

시랑나랑 애매한 출처를
증명하려고 애쓰고 있다

이 글을 공유하기:

작가를 응원해주세요

응원합니다 응원합니다
2
응원합니다

댓글 남기기

글쓰기
작가님의 좋은 글을 기대합니다.
1. 아직 완성되지 않은 글의 초고는 "원고 보관함"에 저장하세요. 2. 원고가 다 완성되면 "발행하기"로 발행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