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팠던 나도,

웃었던 나도,

다 좋은데

그냥,

시간이 흘러 뒤돌아 봤을때

비겁한 나만 아니었음 좋겠어.

이 글을 공유하기:

쭈앙

"I wish that my writing was as mysterious as a cat" -Edgar Allan Poe

작가를 응원해주세요

좋아요 좋아요
7
좋아요
오~ 오~
1
오~
토닥토닥 토닥토닥
0
토닥토닥

댓글 남기기

글쓰기
작가님의 좋은 글을 기대합니다.
1. 아직 완성되지 않은 글의 초고는 "원고 보관함"에 저장하세요. 2. 원고가 다 완성되면 "발행하기"로 발행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