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밥을 먹으며

    아침이면 아침밥을, 점심이면 점심밥을, 저녁이면 저녁밥을 먹어야만 한다고 생각한다... 하루 세끼 밥 만큼의 괴로움도 슬픔도 불행도 찾아오겠지만 또 세끼 밥 만큼의 행복과 기쁨과 즐거움과 평화가...

글쓰기
작가님의 좋은 글을 기대합니다.
1. 아직 완성되지 않은 글의 초고는 "원고 보관함"에 저장하세요. 2. 원고가 다 완성되면 "발행하기"로 발행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