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81년생의 기억6-자전거

    "체대"라고 불리던 봉 밑으로 다리를 넣어 페달을 밟았다. 그 자세는 "가달빼기"라는 자기만의 이름도 갖고 있었다.

글쓰기
작가님의 좋은 글을 기대합니다.
1. 아직 완성되지 않은 글의 초고는 "원고 보관함"에 저장하세요. 2. 원고가 다 완성되면 "발행하기"로 발행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