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처받은만큼 성장한다고 누가 그래

성장은 언제나 다정한 사람들 덕분이였다

너에게 상처를 줄수 있는

합리적인 핑계는 없다

지현쓰다

이 글을 공유하기:

지현쓰다

마음을 긁는 시

작가를 응원해주세요

좋아요 좋아요
14
좋아요
오~ 오~
0
오~
토닥토닥 토닥토닥
0
토닥토닥

댓글 남기기

글쓰기
작가님의 좋은 글을 기대합니다.
1. 아직 완성되지 않은 글의 초고는 "원고 보관함"에 저장하세요. 2. 원고가 다 완성되면 "발행하기"로 발행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