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리장성

시간이 가늘게 흘러
십년가량 지나가면
강산이 한번 바뀐다

흘러버린 세월들을
백년가량 모아두면
력사로 남아 쌓인다

낡아버린 력사들을
천년동안 담궈두면
전설로 살아 빛난다

한장 그리고 또 한장
검붉어진 낡은 벽돌

피로 물든 그 돌속엔
반만년을 걸쳐 겪은
파란만장의 순간들이

생명체 속 유전자마냥
고스란히 잠자고 잇다

퍼즐마냥 얽혀 맞추어진
수만리나 되는 금성철벽

'천년왕국' 력사 드라마
돌돌 말아논 필림들을
좌르르륵 뽑아 펼쳐서

붉은색 파노라마처럼
산마루에 휘걸어 놓으면

그것이 바로 전설속의
만리장성이 아닐까 !

이 글을 공유하기:

작가를 응원해주세요

좋아요 좋아요
1
좋아요
오~ 오~
0
오~
토닥토닥 토닥토닥
0
토닥토닥

댓글 남기기

글쓰기
작가님의 좋은 글을 기대합니다.
1. 아직 완성되지 않은 글의 초고는 "원고 보관함"에 저장하세요. 2. 원고가 다 완성되면 "발행하기"로 발행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