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에 보면
<걱정 하지 말아라 >가 천번 나온다.

그리고, 

<내일의 일은 걱정도 말뿐더러 계획도 하지 말아라>
라고도 한다. 

어릴땐 참 계획이라는 걸 

최고로 열심히 했던 일인으로써 조금은 동의가 되지 않았지만  인생을 살다보니 변화는 항상 계획보다 한 수 위라는 걸 아는 덴 긴 시간이 걸리지 않았던거 같다. 

아마, 과거에 잘 못 살아서 오늘 회계를 한다할지언정 내일의 태양은 또 뜰 것이고 생활은 계속될 것이니 현실에 충실해란 말 같다. 존재 자체가 축복이거늘 과거와 미래에 소용돌이 돌 듯 얽매이지 말잔 뜻인거 같다. 

어쩌면, 삶은 세상과 맞물려서 돌아갈뿐이고 거기서 더불어 살아가는 것 외 우리가 진정 바꿀 수 있는 건 사실 별로 없다는 것도 아는데 큰 경험같은 건 필요 없었다. 

무작정 열심히 살아야 한다는 프레임도 이미 누군가로부터 강요받고 보여주기 식이란 생각이 든 건 뭔가 억지로 하지 말아야겠단 인생관이 수립 된 뒤 었다.

억지로 하지마라.

놀이하듯 즐기며 하라, 그리고 꾸준히 하라.

애쓰지 마라.

어차피 때가 되면 될 일은 될 테고 

안 될 일은 안 될거다. 

애써야 겨우 될 일이라면 애초에 그만둬도 될 일이다. 

살면서 뭔가를 한다는 건 사실 아무 소용이 없다.

왜냐하면 눈 깜짝할 사이에 전부 끝나거든 ….

오늘 죽어도 이상할 게 없는게 인생이니까.

중요한 건, 살아있는 오늘에 감사하고 행복해하며

현명한 마음가짐을 품은 낙천가가 되는 것. 

그저 뭔가에 자꾸 결탁해서 더 많은것을 바라는 

지나친 욕심인 탐욕을 하나라도 줄이는데 신경쓰자.

알다싶이, 허영심이 많은 사람을 무너뜨리는 만큼 

쉬운 일은 더 이상 존재하지 않으니 미끼물지 말고 

나다움을 유지하는게 실질적인 삶이지. 

덧 없는 것에 얽매이지 말고 

타고난 어리석음을 깨닫는데 공을 들이며

시야를 가리는 찬란한 얼룩에 현혹되지 말고 

단단한 침묵으로 <나>를 강하게 만들자.

애쓰지 말자.

그냥 내 안의 속도를 가지면서 열정적이 되자…

이 글을 공유하기:

여니

글로 내 생각과 내 마음을 표현할수 있는건 굉장히 행복한 일입니다. 그 행복은 조건이 없고 그 희열은 말로 표현이 다 안됩니다.

작가를 응원해주세요

응원합니다 응원합니다
17
응원합니다

댓글 남기기

  1. 싸이의 ‘좋은 날이 올거야’ 가사가 생각납니다.
    ‘결국 질긴 놈이 이긴다 반드시,
    노력하는 놈은 즐기는 놈 절대 못이겨,
    즐기는 놈은 미친놈을 절대 못이겨’

    그냥 내 안의 속도를 가지면서 미칠정도로 열정적이 됩시다. ㅋㅋ

    1. 그니깐요~ 자신이 생각하는 인생관으로 미치게 노력하고 질기게 버틴다면 반드시 좋은 날이 오는건 시간문제라 생각됩니다~ 비상시기 외국에서도 좋은 생각으로 각종 문제 잘 넘겨봅시다 ~ 생각하게 만드는 새해의 시작이라 더 의미있는것 같습니다~ ㅋㅋ 같이 홧팅

글쓰기
작가님의 좋은 글을 기대합니다.
1. 아직 완성되지 않은 글의 초고는 "원고 보관함"에 저장하세요. 2. 원고가 다 완성되면 "발행하기"로 발행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