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네가 떼를 썼으면 좋겠어

문구점에 있는 비싸 보이는 스티커

고 싶다고 했으면 좋겠어

쁜 치마 입고 춤추는 애들처럼

너도 학원 다니고 싶다고 했으면 좋겠어

너도 갖고 싶다고, 해보고 싶다고

한번만 말했으면 좋겠어

아니, 열번이고 스무번이고

떼를 썼으면 좋겠어

나도 여행 보내달라고

남들처럼만 해달라고

나는 네가 떼를 썼으면 좋겠어

어린 눈으로 짐작하고 지레 포기하지 말고

작은 몸으로 짐 될가 지레 실망하지 말고

너 나이에 철 들었다는 말을

칭찬으로 듣지도 말고

시간과 반대 방향을 달리면

돌아가서 알려주고 싶어

나는 네가 아이인 날에

아이였으면 좋겠어

이 글을 공유하기:

지현쓰다

마음을 긁는 시

작가를 응원해주세요

응원합니다 응원합니다
14
응원합니다

댓글 남기기

글쓰기
작가님의 좋은 글을 기대합니다.
1. 아직 완성되지 않은 글의 초고는 "원고 보관함"에 저장하세요. 2. 원고가 다 완성되면 "발행하기"로 발행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