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고 보니

빗물이 후두둑 무너지니

구름인 줄로만 알앗는데

알고 보니 햇님이엿더라 !

썰물이 후루룩 밀려나니

바다인 줄로만 알앗는데

알고 보니 달님이엿더라 !

새싹이 파르릇 돋아나니

봄날인 줄로만 알앗는데

알고 보니 초심이엿더라 !

락엽이 우수수 떨어지니

바람인 줄로만 알앗는데

알고 보니 세월이엿더라 !

만남이 지그시 이뤄지니

인연인 줄로만 알앗는데

알고 보니 극본이엿더라 !

이 글을 공유하기:

작가를 응원해주세요

응원합니다 응원합니다
6
응원합니다

댓글 남기기

글쓰기
작가님의 좋은 글을 기대합니다.
1. 아직 완성되지 않은 글의 초고는 "원고 보관함"에 저장하세요. 2. 원고가 다 완성되면 "발행하기"로 발행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