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무에 어느덧 500번째 댓글이 달렸습니다.

서로를 응원하는 긍정의 댓글만 달림에 감사드리고,

아직까지는 그 어떠한 악플이 없음에 감사드립니다.

글 쓰기가 쉽지 않다는것을 알기에 작가님들이 일부러 서로를 응원하는 댓글만 달아준다는것도 압니다.

언젠가는 글도 많아지고, 생각도 풍부해지면서 부동한 의견과 견해가 충돌하는 일도 생길것이라 믿습니다.

하지만 언제나 우리나무가 건강하게 자라날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습니다.

여러 작가님들과 함께.

우리나무팀.

이 글을 공유하기:

우리나무_공식계정

이 계정은 우리나무 팀이 직접 관리하고 업데이트하는 계정으로서, 중요하고 필요한 정보들을 글로 적어서 여러분들한테 알려 드립니다.

작가를 응원해주세요

응원합니다 응원합니다
30
응원합니다

댓글 남기기

글쓰기
작가님의 좋은 글을 기대합니다.
1. 아직 완성되지 않은 글의 초고는 "원고 보관함"에 저장하세요. 2. 원고가 다 완성되면 "발행하기"로 발행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