言 寺

시(詩)란 무엇인가?

세례받은 단어들이
스님처럼 차분하게
옹기종기 모여앉아

목탁치고 념불하며
부처님을 공경하는
사찰같은 자리이다

그라기에 무릇 시는

1.무료여야 한다
2.조용해야 한다
3.겸손해야 한다
4.단순해야 한다
5.경건해야 한다
6.진지해야 한다
7.비워둬야 한다
8.깨우쳐야 한다

그러므로 이세상 모든

이해를 하기가 어렵고
제 글자랑이나 해대고

쓸데없이 번잡스럽고
쪼잔하게 계산적이고

아무런 진정성도 없고
사람 헷갈리게 만드는

그러루한 시시한 시는
나부터 반성하고 싶다 !

이 글을 공유하기:

작가를 응원해주세요

응원합니다 응원합니다
5
응원합니다

댓글 남기기

글쓰기
작가님의 좋은 글을 기대합니다.
1. 아직 완성되지 않은 글의 초고는 "원고 보관함"에 저장하세요. 2. 원고가 다 완성되면 "발행하기"로 발행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