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

괜스레 의지되는 넘
맷스레 안스러운 넘

쉼없이 조잘대는 넘
빙그레 미소짓는 넘

분위기 말아먹는 넘
분위기 살려주는 넘

앞에서 재롱떠는 넘
뒤에서 힘이되는 넘

돈땜에 까밝아진 넘
쓸개도 빼어주는 넘

대놓고 악플다는 넘
조용히 하트넣는 넘

질투로 험담하는 넘
의리로 밀어주는 넘

나홀로 도망가는 넘
강남도 따라가는 넘

인연으로 스쳐가는 넘
사랑으로 스며드는 놈

수많은 넘…넘…넘…

굳이딱히 나를보고
어느넘을 찍고싶냐?
쓸데없이 묻는다면

속이 깊엇던 그친구는 언제나
말수 적엇던 착한 그놈아엿다 !

이 글을 공유하기:

작가를 응원해주세요

응원합니다 응원합니다
9
응원합니다

댓글 남기기

글쓰기
작가님의 좋은 글을 기대합니다.
1. 아직 완성되지 않은 글의 초고는 "원고 보관함"에 저장하세요. 2. 원고가 다 완성되면 "발행하기"로 발행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