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하늘이 높던 어느날
햇살이 맑던 가을날

태양이 돌군 선풍기
구름이 일군 흰바람

자연이 내린 그늘밑
우수수 버린 락엽들

흔쾌히 마른 땀방울
적당히 식은 강심장

불혹이 앓은 사춘기
심장을 찌른 첫키스

이 글을 공유하기:

작가를 응원해주세요

응원합니다 응원합니다
5
응원합니다

댓글 남기기

글쓰기
작가님의 좋은 글을 기대합니다.
1. 아직 완성되지 않은 글의 초고는 "원고 보관함"에 저장하세요. 2. 원고가 다 완성되면 "발행하기"로 발행하세요.